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해수부, 2020년 10월 이달의 등대, 강원 양양군 ‘물치항 등대’ 선정

여행

by 사용자 디엔피넷 2020. 9. 30. 10:15

본문

▲ 2020년 10월 이달의 등대 ‘물치항 등대‘ 포스터


2020년 10월 이달의 등대로는 강원 양양군 강현면에 위치한 ‘물치항 등대’가 선정되었다. 송이버섯 모양을 닮아 ‘송이버섯 등대’로 더욱 유명한 물치항 등대는 각각 방사제(흰색등대)와 방파제(빨간색등대)에 있으며, 매일 밤 5초에 한 번씩 불빛을 반짝이며 만선의 꿈을 안고 물치항을 드나드는 어선들의 안전을 지키고 있다.


등대가 위치한 물치항은 일출 명소로 유명한 지방어항이다. 물치항을 둘러싸고 있는 두 등대는 낮에도 독특한 경치를 보여주지만, 두 등대 사이로 해가 뜰 때 즈음에는 더욱 아름다운 장관으로 동해의 정취를 만끽하게 해준다. 


물치항은 맑고 깨끗한 동해안에서 갓 잡은 오징어, 대게, 개불, 숭어, 가자미 등 싱싱한 수산물을 사시사철 맛볼 수 있는 항구로도 유명한데,  특히 10월에 제철을 맞는 ‘도루묵’은 특유의 매력적인 맛으로 전국 미식가들의 입맛을 유혹하고 있다. 이와 함께 설악산과 오대산 사이의 깊은 산자락에서 솔향을 가득 머금고 자란 양양 송이버섯도 맛볼 수 있는데, 양양 송이버섯은 일반 송이버섯보다 맛과 향이 뛰어나 최고의 별미로 인정받고 있다.


양양은 천년고찰인 낙산사, 국내에서 가장 빠르게 단풍을 만날 수 있는 설악산국립공원, 조선 개국공신 하륜과 조준이 휴양하면서 머물렀다는 하조대, 이국적인 풍경의 서피비치 등 보고 즐길 거리가 다양할 뿐만 아니라, 인근의 강릉이나 속초보다 상대적으로 관광객이 적어 가족단위 여행객이 조용히 여가를 즐기기에 좋은 곳이다.  


* 서핑하기 좋은 바다를 끼고 있는 해변


한편, 해양수산부는 올해에도 ‘이달의 등대 도장 찍기 여행’을 통해 등대 방문자와 여행후기 작성자 중 일부를 선정하여, 이달의 등대가 새겨진 소정의 기념품과 세계문화유산 등대를 탐방할 수 있는 자유여행권을 증정할 예정이다. 자세한 행사 참여방법 등은 국립등대박물관 누리집( www.lighthouse-museum.or.kr )의 ‘등대와 바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해양수산부는 역사적·조형적 가치가 있는 등대를 소개하기 위해 2019년 1월부터 매월 ‘이달의 등대’를 선정하여 소개해 왔으며, 지난 9월에는 충남 홍성군 서부면에 위치한 ‘남당항방파제 등대’를 선정한 바 있다.



출처: 해양수산부


보급형홈페이지20번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